'두시 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두시 탈출 컬투쇼' 방송화면


개그맨 유민상의 어머니가 '컬투쇼' 쇼단원으로 함께했다.

2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는 개그맨 김민경, 최성민, 강재준이 출연했다.

이날 DJ 김태균은 강재준에게 "말년에 조심해야 겠더라"라며 "이은형이 졸혼에 대해 이야기 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이어 김태균은 "졸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물었다. 강재준은 "각자 그쪽 방향으로 생각이 있다면 배려해줘야 한다고 생각한다"라며 "하지만 저는 은형이를 너무 사랑한다. 옆에 딱 붙어 있을 것이다"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김태균은 "이은형 씨가 원한다면?"이라고 재차 묻자, 강재준은 "본인이 원한다면 하게 해줄 것"이라고 했다.

이런 가운데 방청석에서 유민상의 어머니가 포착 돼 관심이 모아졌다. 유민상의 어머니는 "강재준 씨 팬이다. 이은형 씨랑 안 어울리는 듯 어울린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강재준이 당황하자 유민상 어머니는 "너무 예쁘게 잘 사는 것 같아서 보기 좋다"라고 수습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