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최지우, 남편과 이혼"…김영대, 파경 기사에 '멘붕' 과거 인연 뭐길래? ('별똥별')


김영대와 최지우의 과거 인연에 관심이 집중됐다.

지난 29일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별똥별'에서는 태성(김영대 분)이 화려한 겉모습과는 달리 스트레스 고위험군 판정을 받으며 궁금증을 높였다.

이날 스타포스 이사 지훈(하도권 분)은 모든 직원들의 특별 건강 관리를 지시했다. 시한부 캐릭터에 과몰입해 힘들어하던 소속배우 준호(이기우 분)와 매니저 동준(강기둥 분)이 끝내 병원신세를 지게 된 것.

멘탈 케어 담당자로 결정된 한별은 직원들에게 '스트레스 지수 테스트'를 독려했지만 태성은 테스트를 거부해 한별을 뒷목 잡게 만들었다. 태성은 "우리가 개인적으로 연락을 할 만큼 친한 사이였냐"는 한별의 말에 마음이 상한 상황. 태성이 회사에 발걸음을 끊으며 냉전은 계속됐디.
[종합] "최지우, 남편과 이혼"…김영대, 파경 기사에 '멘붕' 과거 인연 뭐길래? ('별똥별')
전화조차 받지 않는 태성 탓에 스트레스가 극으로 치달은 한별은 혼자 영화를 보러 갔다가 우연히 태성과 맞닥뜨렸다. 엉겁결에 두 사람은 나란히 앉아 영화를 보고, 대학시절 함께 영화 관람을 했던 추억을 떠올리며 쌓였던 앙금이 차차 누그러졌다. 이후 두 사람은 태성의 아프리카행이 누구 때문인지 피 튀기는 갑론을박을 펼치며 평소의 ‘톰과 제리’로 돌아가 웃음을 자아냈다.

그도 잠시 무사태평해보이는 톱스타 태성에게 이상 조짐이 보였다. ‘전설의 여배우’ 은시우(최지우 분)의 파경 기사를 본 뒤 크게 동요한 것. 태성은 시우와의 과거 인연을 떠올리며 패닉에 휩싸였고 때마침 한별로부터 전화가 오면서 마음을 진정시켰다.
[종합] "최지우, 남편과 이혼"…김영대, 파경 기사에 '멘붕' 과거 인연 뭐길래? ('별똥별')
한편 유성(윤종훈 분)과 호영(김윤혜 분) 역시 내 배우의 아픔을 함께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유성은 자신이 키우는 신인 재현(신현승 분)이 투자자 조카에게 밀려 오디션에서 낙방하고 속상해하는 모습을 옆에서 지켜보며 가슴 아파했다. 그도 잠시, 유성은 특단의 조치를 취했다. 오디션에 합격한 투자자 조카가 술만 마시면 난폭해진다는 첩보를 듣고 일부러 접근, 스스로 폭행사건의 피해자가 된 것. 유성이 재현을 끝내 오디션에 합격시킨 가운데 ‘돌+아이’를 자처할 정도로 자신의 배우를 아끼는 유성의 모습이 폭소 속에 뭉클한 감동을 자아냈다.

호영은 지방에서 국밥집을 운영하는 훈남 시덕(이승협 분)을 스카우트하려 삼고초려했지만 번번이 거절당하고 있었다. 호영은 앞서 은행원으로 순탄한 인생을 살고 있던 준호를 끈질기게 설득해 배우의 길로 이끌었던 장본인. 캐릭터에 과몰입한 탓에 병원 신세까지 지고 있는 준호를 보며 심란해 하던 호영이 시덕을 포기하려던 찰나, 준호는 호영에게 “후회하지 않는다”며 진심을 꺼내놨다.
[종합] "최지우, 남편과 이혼"…김영대, 파경 기사에 '멘붕' 과거 인연 뭐길래? ('별똥별')
이에 호영은 다시 한 번 용기를 내 시덕을 찾아갔고 마침 악덕 건물주에 의해 국밥집을 접어야 했던 시덕은 마음이 흔들렸다. 이에 호영은 “내가 너를 끝까지 지켜주겠다”는 약속을 건넸고 끝내 두 사람이 손을 맞잡아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태성의 팬사인회 현장에서 충격적인 사건이 일어났다. 한별이 태성의 스트레스 검사 결과 고위험군에 속한다는 사실을 알게 된 것. 더욱이 촬영장에서 쓰러진 준호의 수치를 웃도는 태성의 결과에 한별이 경악하는 가운데, 사인회 종료 직후 실신할 듯한 태성의 모습과 함께 극이 종료돼 긴장감이 치솟았다.
[종합] "최지우, 남편과 이혼"…김영대, 파경 기사에 '멘붕' 과거 인연 뭐길래? ('별똥별')
태성의 가슴 속에 자리잡은 고통이 무엇일지, 태성을 패닉으로 몰아넣은 바 있는 은시우는 무슨 관계일지 궁금증이 꼬리에 꼬리를 문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