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 티저 영상 ./사진제공=tvN
'이브' 티저 영상 ./사진제공=tvN


tvN 새 수목드라마 ‘이브’의 1차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오는 5월 25일 첫 방송되는 ‘이브’는 13년의 설계, 인생을 건 복수. 대한민국 0.1%를 무너뜨릴 가장 강렬하고 치명적인 고품격 격정멜로 복수극이다. 배우 서예지, 박병은, 유선, 이상엽이 주연을 맡고 ‘드라마 스테이지 2020-블랙아웃’, ‘경이로운 소문’을 연출한 박봉섭 감독과 드라마 ‘잘 키운 딸 하나’, ‘미녀의 탄생’, ‘착한 마녀전’ 등을 집필한 윤영미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극 중 서예지는 어린 시절 부친의 충격적인 죽음 이후 복수를 설계해온 치명적인 여자 이라엘 역을 맡았다. 박병은은 철저한 자기 관리로 가정과 일에만 충실해 온 재계 1위 LY 그룹의 최고 경영자 강윤겸으로 분한다. 라엘은 자신의 가족을 파멸시킨 원흉 중 한 명인 윤겸을 무너뜨리고자 하지만, 윤겸은 라엘을 만난 후 사랑에 빠져 위험을 선택하게 된다.

이런 가운데 29일 ‘이브’ 측이 1차 티저 영상을 공개해 관심을 모은다. 공개된 티저 영상은 위태로운 선율과 함께 라엘의 유혹적인 탱고 무대로 포문을 연다.

이어 라엘은 윤겸에게 다가서며 치명적인 복수극의 서막을 알린다. 라엘과 윤겸의 손끝이 스치자, 경계심을 드러내는 윤겸과 슬며시 미소를 띤 라엘의 시선이 교차된다. 이윽고 윤겸을 스쳐 지나간 라엘은 의미심장한 미소로 긴장감을 형성한다.

무엇보다 ‘가장 뜨거운 순간, 가장 차갑게 무너뜨려줄게’라는 라엘의 내레이션과 함께, 격정적인 탱고 무대를 펼치며 차갑고 강렬한 눈빛을 빛내는 라엘의 모습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복수의 칼날을 숨긴 채 윤겸의 삶에 치명적으로 파고들 라엘의 복수극에 관심이 높아진다.

‘이브’는 내달 25일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