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희 /사진=텐아시아 DB
이세희 /사진=텐아시아 DB


배우 이세희가 KBS 2YV 새 드라마 '진검승부' 출연을 확정 지었다.

13일 소속사 가족엔터테인먼트는 "'신사와 아가씨' 주역 배우 이세희가 KBS2 새 드라마 '진검승부'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진검승부'는 불량함과 껄렁함으로 무장한 검사 진정(도경수 분)이 부와 권력이 만든 성역, 그리고 그 안에 사는 욕심쟁이들까지 시원하게 깨부수는 이야기를 담아 답답한 현실을 잠시나마 잊게 할 통쾌하고 짜릿한 사이다를 선사한다.

극 중 이세희는 중앙지검 형사부 선임 검사 신아라 역을 맡는다. 신아라는 깔끔한 일 처리와 냉철한 상황판단으로 중앙지검장의 오른팔 자리를 꿰찬 인물. 검찰 역사에 길이 남을 전무후무한 이단아, 생태계 교란종 검사 진정을 누구보다 걱정해주고 보호해주는 츤데레 매력까지 더하며 극을 이끌 예정이다.

이세희는 가족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처음 대본을 보자마자 너무 재밌었고 이후 김성호 감독님과 대화에서 이 작품에 대한 확신이 들었다. 감독님의 전 작품들도 너무 좋아해서 함께 하게 되어 너무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작품 속 신아라 검사라는 인물이 그동안 해왔던 캐릭터와는 다른 역할이라 기대된다. 늘 존경하던 배우분들과 함께하게 되어 벌써 설레고 즐겁다. 좋은 작품으로 시청자분들과 팬분들을 빨리 찾아뵐 수 있게 되어 정말 기쁘고 열심히 촬영에 임해서 많은 분께 좋은 모습으로 인사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이세희는 KBS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 주연 박단단 역을 맡아 열연했다. 그는 달콤한 로맨스 연기부터 웃음을 유발하는 코믹 연기는 물론 감동을 주는 눈물 연기로 큰 사랑을 받아 '2021 KBS 연기대상'에서 여자 신인상을 받았다.

한편 '진검승부'는 올해 하반기 방송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