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현./사진제공=KBS
김동현./사진제공=KBS


오는 22일부터 오후 10시 10분으로 옮겨 새 단장 되는 KBS2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 격투기 선수 출신 방송인 김동현과 단우, 연우 남매가 합류한다.

지난 12일 KBS 관계자는 “4월 22일부터 새 단장 되는 ‘슈돌’에 새 가족으로 김동현 아빠와 아들 단우,딸 연우가 합류한다”며 “격투기 선수 출신 아빠 김동현과 ‘아빠 유전자 몰빵’의 4살 아들 단우, 귀여운 외모의 왠만해선 흔들리지 않는 강한 멘탈의 2살 딸 연우가 펼치는 엄마 없이 지내는 48시간이 공개 될 예정이다. 아빠 닮은꼴 ‘단우’와 방송출연이 처음인 ‘연우’ 남매의 격정적인 일상과 특급 케미에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슈돌’은 현재 박주호와 나은, 건후, 진우로 이어지는 찐건나파블리 가족과 사유리와 젠, 신현준과 민준, 예준의 투준형제와 막내 민서 등을 통해 다양한 육아와 사랑스럽고 귀여운 아이들의 모습을 선보여 왔다. 여기에 자칭 육아 만렙 김동현과 아빠를 닮은 무한 에너지를 뿜어내는 단우, 연우 남매의 합류로 더욱 활기 넘치는 시너지가 만들어 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