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제공= 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
사진 제공= 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


‘어게인 마이 라이프’ 이준기의 사망 전 마지막 모습이 포착됐다.

SBS 금토 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 (이후 ‘어겐마’) 측은 오늘(8일) 밤 10시 첫 방송에 앞서 이준기(김희우 역), 현우성(닥터K 역)의 처절한 혈투가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한 치 앞을 내다볼 수 없는 두 사람의 맞대결만으로 첫 방송부터 펼쳐질 예측 불가 전개를 기대하게 한다.

이와 관련해 공개된 스틸에는 벼랑 끝에 내몰린 이준기가 처절하게 사투를 벌이고 있다. 그런 이준기가 맞서고 있는 상대는 이준기가 비리를 캐고 있는 정계의 거물 이경영(조태섭 분)의 오른팔 현우성이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이경영의 손과 발을 대신하고 있는 비밀병기의 다크한 카리스마와 비밀스러운 존재감이 보는 이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외나무다리에서 만난 이준기와 현우성은 서로의 멱살을 잡은 채 엎치락뒤치락하며 치열하게 다투고 있는데 시한폭탄이 터질 듯 팽팽한 긴장감이 화면 너머로 전해지는 듯하다. 피로 범벅이 된 이준기의 얼굴만으로 두 사람의 맞대결이 얼마나 살벌하고 불꽃 튀는지 짐작하게 한다.

이처럼 끝이 보이지 않은 위기 속 누구 하나 물러설 수 없는 사투가 지속되는 가운데 첫 방송부터 이준기 사망이라는 상상 초월의 전개가 펼쳐질 ‘어겐마’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어게인 마이 라이프’는 인생 2회차, 능력치 만렙 열혈 검사의 절대 악 응징기를 그렸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