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사진=MBC)


‘비밀의 집’ 서하준과 이영은의 오붓한 분위기의 투샷이 공개되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11일(월) 첫 방송되는 MBC 새 일일드라마 ‘비밀의 집’은 사라진 엄마의 흔적을 쫓는 흙수저 변호사가 세상과 맞서 싸우기 위해 자신을 둘러싼 비밀 속으로 걸어 들어가는 치밀한 복수극. 서하준, 이영은, 정헌, 강별, 이승연 등이 출연하고 ‘위험한 여자’, ‘폭풍의 여자’, 하얀 거짓말’ 등을 연출한 이민수 감독과 ‘내사랑 치유기’, ‘다시 시작해’, 모두 다 김치’ 등을 집필한 원영옥 작가가 손을 잡은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 가운데 ‘비밀의 집’ 측이 우지환 역의 서하준과 백주홍 역을 맡은 이영은의 투샷 스틸을 처음으로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극중 우지환은 가족의 불행 앞에 숨겨야 할 비밀을 지닌 흙수저 출신 변호사다. 고시생에서 사법시험을 합격한 후 변호사가 되기까지 다사다난한 인생사를 겪었지만 결코 가난을 부끄럽게 생각하지 않는다. 그런 우지환의 첫사랑 백주홍은 긍정 에너지가 넘치는 응급의학과 레지던트다. 태생적으로 긍정적인 마인드를 타고난 백주홍은 공부도, 일도, 그리고 사랑에서도 한 번 달려들면 끝을 보는 스타일. 우직하고 성실한 우지환과 근본이 사랑스러운 백주홍이 어떤 로맨틱한 케미를 만들어 낼 지 기대가 나날이 높아지고 있다.


이와 관련해 공개된 스틸은 서로를 바라보고 있는 두 사람의 시선만으로도 달달한 분위기를 한층 더 고조시키며 보는 이들까지 흐뭇한 미소를 짓게 만든다. 서로를 마주 보고 있는 것도 잠시, 곧 상대방을 향해 손을 내밀어 맞잡은 모습은 풋풋한 설렘을 전달하며 두 사람의 러브 스토리를 향한 궁금증을 무한 자극한다. 특히 수줍은 듯 보이는 우지환과 백주홍은 서로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는 모습은 두 사람 사이에 끈끈한 신뢰와 믿음이 엿보여 마음의 온도를 한층 더 따뜻하게 높이는 두 사람의 로맨스를 더욱 기대케 한다.


‘비밀의 집’ 제작진은 “서하준과 이영은은 함께 처음 연기 호흡을 맞추는 것임에도 불고하고 첫 촬영부터 놀라운 케미를 선보이고 있다. 앞으로 두 배우가 수많은 사건들로 엮어갈 로맨스 서사를 어떻게 그려 나가게 될지 기대하며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비밀의 집’은 ‘두 번째 남편’ 후속으로 오는 11일(월) 오후 7시 5분에 첫 방송된다.


이준현 텐아시아 기자 wtcloud8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