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걸, 공경수 김보경 주목
아유미 vs 아이린, 골기퍼 승부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제공
사진=SBS '골 때리는 그녀들' 제공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 ‘FC탑걸’과 ‘FC구척장신’이 승부를 겨룬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정규 리그 마지막 경기를 앞둔 탑걸과 구척장신의 대결, 일명 최진철 더비가 성사됐다.

최진철 감독은 지난 파일럿 시즌 구척장신의 감독이었으나 꼴찌를 기록하며 경질되어 구척장신과 이별한 바 있다. 그러나 이번에는 탑걸의 사령탑으로, 구척장신과 맞대결을 피할 수 없게 됐다.

탑걸은 지난 ‘FC액셔니스타’와 경기에서 선전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비록 슈퍼리그 진출에는 실패했지만, 마지막까지 물러서지 않는 플레이로, 혼신을 다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에 탑걸이 연패를 끊고 구척장신과 대결에서 승리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특히, 탑걸은 괴물 공격수 ‘김보경’의 활약으로 골문 위협에 나선다. 김보경의 화려한 개인기와 폭발적인 드리블, 이에 대적하는 구척장신의 ‘통곡의 벽’ 수비가 이번 경기의 관전 포인트.

여기에 부상에서 회복한 아신 ‘아유미’ 또한 기대해 볼 만하다. 아유미와 아이린, ‘아씨 가문’의 골키퍼 맞대결까지 성사된 만큼 남다른 각오로 임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골(Goal) 때리는 그녀들’은 매주 수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