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효섭, 김세정 /사진제공=크로스픽쳐스
안효섭, 김세정 /사진제공=크로스픽쳐스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안효섭과 김세정이 짜릿한 사내 비밀 연애를 즐긴다.

27일 SBS 월화드라마 '사내맞선' 측은 사내 비밀 연애를 즐기는 강태무(안효섭 분)와 신하리(김세정 분)의 모습이 담긴 스킬을 공개했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사내맞선' 9회에서는 진짜 연인이 된 강태무(안효섭 분)와 신하리(김세정 분)의 모습이 그려진다. 같은 직장에 다니는 사장과 직원 사이인 두 사람. 이와 함께 이들의 스릴 만점 사내 비밀 연애도 시작된다.

'사내맞선' 측이 공개한 스틸에는 신하리가 있는 식품개발팀 연구실까지 찾아온 강태무의 모습이 담겨 있다. 강태무는 바쁜 스케줄 속 신하리를 만나기 위해 직접 온 것이라고. 연애를 티 내고 싶어 하는 강태무와 그런 강태무의 방문에 당황하는 신하리의 모습의 아슬아슬 사내 비밀 연애의 짜릿함을 더한다.

이어 강태무와 신하리는 서로 무언의 시그널을 주고받고 있다. 직원들 몰래 빠르게 눈을 맞추는 두 사람의 모습이 흥미진진하다. 여기에 강태무는 신하리를 꿀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으로 바라보며 미소를 짓는 중. 감정이 투영된 눈빛에선 좋아하는 마음을 숨길 수 없다. 특히 강태무가 직접 연구실까지 찾아온 이유가 있다고.

이런 가운데 식품연구팀 여의주(김현숙 분) 부장, 계빈(임기홍 분) 차장, 김혜지(윤상정 분) 사원이 화들짝 놀라고 있는 모습이 포착돼 긴장감을 더한다. 모두가 입을 쩍 벌린 채 동공 지진이 온 모습으로 무언가를 보고 있다. 과연 직원들이 목격한 것은 무엇일지, 두 사람의 연애가 벌써 발각된 것인지 관심을 집중시킨다.

초반부 강태무에게 정체를 들키지 않으려는 신하리의 좌충우돌 에피소드가 '사내맞선'의 웃음을 책임졌다. 후반부에는 깜짝 웃음에 설렘까지 더한 에피소드가 준비돼 있다. 제작진은 "남들 몰래 연애하는 태무와 하리의 모습을 통해 예측 불가 재미는 물론, 비밀 연애에서만 느낄 수 있는 설렘을 선사할 예정이다. 스릴 만점 태무와 하리의 사내 비밀 연애를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