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야괴담회'(사진=방송 화면 캡처)
'심야괴담회'(사진=방송 화면 캡처)


곽재식이 문빈의 괴담력에 엄지척을 세웠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심야괴담회’에는 아스트로 문빈이 출연했다.

이날 괴물이나 UFO에 관심이 높다고 밝힌 문빈은 "네스호에 산다는 아마존의 마핑과리는 길리슈트처럼 생겼다"라며 한참 설명을 이어갔다.

이를 듣던 곽재식은 "상당히 단수가 높은 편인 것 같다"라면서도 "아마존은 범죄자들이 모이는 장소인데 길리슈트를 입은 걸 보고 착각 할 수도 있다"라고 말해 문빈을 당황하게 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