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문아들' 괴담전문가 곽재식이 정형돈과 티키타카를 펼쳤다.


15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심용환과 곽재식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괴물 전문 이야기꾼' 곽재식은 최근 책을 출간 했음을 밝혔고 "요즘 2-3쇄만 찍어도 만족한다"라고 밝혔다. 이에 정형돈은 "왜 그럼 자꾸 쓰시는 거에요?"라고 물었다.


곽재식은 "안 웃긴다고 (방송 출연) 안 하는 건 아니잖아요?"라고 말해 정형돈의 정곡을 찔렀다. 이어 곽재식은 최근 연구원을 그만두고 대학 강단에 서고 있다는 근황을 전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