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이광수, 권유리./ 사진제공=안테나, 킹콩 by 스타쉽, SM 엔터
유재석, 이광수, 권유리./ 사진제공=안테나, 킹콩 by 스타쉽, SM 엔터


디즈니+가 새 오리지널 예능 '더 존: 버텨야 산다'를 올해 하반기에 공개한다.

'더 존: 버텨야 산다'는 유재석, 이광수, 권유리 그리고 특별한 게스트들이 위험이 가득한 미지의 세계에서 '살기 위해 무조건 버텨야 한다'는 단 하나의 미션을 수행하는 예측불허 어드벤처 버라이어티이다.

'X맨' '런닝맨' '패밀리가 떴다' '범인은 바로 너' '신세계로부터'의 제작진이 참여해 기대를 더한다.

매주 에피소드별로 변화되는 특별한 어드벤처로 기존 예능에서 보지 못했던 긴장감과 재미, 스펙터클함을 동시에 선사할 예정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