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SBS
사진제공=SBS


배우 한가인이 일찍 결혼해 연기 활동에서 한 걸음 물러난 이유를 고백한다.

10일 방송되는 SBS '써클 하우스'에서는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국가대표 선수들과 함께 '무한 경쟁 사회'에 대한 이야기를 나눈다.

이날 한가인은 배우로서 연예계에서 겪는 경쟁에 대해 말했다. 비슷한 배역을 연기하는 또래 배우들에게 경쟁심을 느끼던 어린 시절을 고백하면서 "내가 지는 모습도 보여 주고 싶지도 않고, 받아들이기도 너무 힘들었다. 차라리 빨리 결혼해서, (경쟁에서) 빠져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털어놨다.

화려한 필모그래피 뒤에 숨겨져 있던 여배우 한가인의 사연은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을 높인다.

한가인은 '써클 하우스'에서 진솔한 이야기로 시청자들에게 위로와 공감을 전하고 있는 바. 이번에는 어린 시절부터 경쟁으로 인한 부담과 압박을 안고 살아온 국가대표 선수들을 위로할 예정이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