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내맞선'./사진제공=SBS
'사내맞선'./사진제공=SBS


배우 김세정이 어떠한 상대역과도 찰떡 환상의 호흡을 보여주며 ‘케미 요정’으로 등극했다.

김세정은 지난 8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사내맞선’에서 go푸드 식품개발 팀의 신하리와 강태무(안효섭 분)와 계약 연애를 펼치고 있는 부캐 신금희를 오가며 맹활약을 펼쳤다.

신하리는 맞선남에서 계약 연애 상대가 된 강태무와 티격태격하면서도 조금씩 가까워지며 가짜 연애에서 진짜 사랑을 키워나가는 로맨스 케미를 선사했다.

특히 가짜 연애 1주년 기념 데이트에서는 서로 더 알게 되어 가는 모습이 그려져 설렘을 유발했다.

또한 신하리는 7년 짝사랑 상대였던 이민우(송원석 분)가 여자친구와 함께 있는 모습을 본 후, 고백 대신 그를 묵묵히 도와주는 여사친으로서 신제품 홍보 영상 촬영을 위해 출장을 간 곳에서 강태무의 할아버지 강다구(이덕화 분)를 우연히 만나 눈길을 끌었다. 이 가운데 자신의 모습을 들키지 않으려고 분투하는 모습으로 깨알 같은 재미를 더했다.

신하리는 절친 진영서(설인아 분)와도 엉뚱한 천방지축 매력을 발산하며 위트 넘치는 모습으로 실제 방불케 하는 ‘녀녀(女女) 케미’로 우정 깊은 짝꿍의 정석을 보여주고 있다. 신하민(최병찬 분)과도 눈만 마주쳐도 투닥이는 등 실제로 있을 법한 ‘찐남매’ 호흡으로 공감대를 사고 있다.

이처럼 김세정은 안효섭, 설인아는 물론이고 드라마 속 가족, 직장 동료 등 모든 배우와 찰진 케미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 시키고 있으며, 매 신의 연기를 현실감 있게 그려내며 호평받고 있다. 또한 김세정은 디테일한 연기력으로 신하리 캐릭터의 매력을 최대치로 끌어올리고 있다.

‘사내맞선’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