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크로스픽쳐스
사진제공=크로스픽쳐스


안효섭과 김세정의 첫 뽀뽀 현장 비하인드컷이 공개됐다.

4일 SBS 월화드라마 '사내맞선' 측은 예측불가 첫 뽀뽀 장면을 완성한 안효섭, 김세정의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사내맞선'은 방송 첫 주부터 설렘 폭탄, 웃음 폭탄을 터뜨리며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유쾌하고 즐겁게 볼 수 있는 드라마를 찾던 시청자들의 취향을 저격했고, 이에 시청률 역시 2회 상승세를 그렸다.

특히 2회 엔딩에서는 주인공 강태무(안효섭 분)와 신하리(김세정 분)의 사고처럼 찾아온 돌발 첫 뽀뽀가 안방극장을 뒤흔들었다. 가짜 연애를 하자는 강태무와 싫다고 도망가는 신하리. 두 사람이 실랑이를 하던 중 벌어진 입술 박치기가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했다.

공개된 사진을 통해 즐거운 현장 분위기가 물씬 느껴진다. 안효섭, 김세정은 바닥에 나란히 앉아 웃음을 터뜨리는가 하면, 울타리 사이로 얼굴을 빼꼼 내밀며 카메라를 향해 장난을 치고 있다. 두 배우는 현장에서 아이디어를 내고 호흡을 맞추는 등 열정적으로 장면을 만들어가고 있다는 후문. 드라마 속 환상 케미스트리의 이유를 짐작하게 한다.

이번 '사내맞선'으로 본격 로맨틱 코미디에 도전한 안효섭, 김세정은 이전에는 볼 수 없던 유쾌한 변신으로 시청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냈다. 안효섭은 잘나고 완벽하지만 귀여운 집착을 보이는 강태무의 매력을, 김세정은 엉뚱하고도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본캐(본 캐릭터) 직장인과 부캐(부 캐릭터) 맞선녀를 오가는 신하리의 매력을 꺼냈다. 두 배우는 능청 맞게 코믹 연기를 하다가도, 설렘을 자아내는 환상 케미스트리로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극 중 맞선에서 시작된 주인공의 인연은 점입가경 전개로 더 재미를 안길 예정이다. 강태무와 신하리의 가짜 계약 연애가 시작되고, 그 속에서 신하리는 부캐 신금희로 연기를 펼치며 대혼란 상황을 맞게 된다고. 이상한 맞선녀 신금희에게 자꾸만 눈길이 가는 강태무의 모습도 심쿵 포인트가 될 전망이다.

한편 '사내맞선'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