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스틸컷./사진제공=MBC
'전참시'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에 골프 영웅 박세리가 출격한다.

오는 26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89회에서 박세리가 운동선수 출신인 매니저와의 폭소 만발 일상을 공개한다.

은퇴 후 다양한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뛰어난 입담을 선보였던 박세리는 보는 이들마저 군침 돌게 하는 먹방으로도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박세리 매니저는 “감독님을 만나고 1년 동안 생활하면서 경이로운 숫자로 몸이 불었다. 25kg가 쪘다”라고 제보한다.

매니저의 제보대로 이날 박세리와 매니저는 아침부터 저녁까지 모든 스케줄을 함께하며 시청자들의 오감을 사로잡는 맛집들을 방문한다.

그런가 하면 엘리트 선수 출신인 매니저와 박세리의 운동 현장도 큰 웃음을 안긴다. “먹기 위해 운동하는 것”이라고 굳게 다짐한 박세리는 이날 아침부터 매니저와 PT를 받으며 진땀을 뺀다. 또한 선수 출신인 두 사람의 운동 경쟁 역시 재미를 선사한다는 후문이다.

남다른 힘의 소유자인 박세리와 매니저로 인해 PT 트레이너가 크게 당황한다고. 그는 “(트레이닝 센터에서) 이런 적은 처음”이라며 두 사람의 괴력에 깜짝 놀랐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