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내용보다는 '하트'가 문제"
장도연 "감정 몰입하며 봐"
'방구석1열: 확장판' / 사진 = JTBC 영상 캡처
'방구석1열: 확장판' / 사진 = JTBC 영상 캡처


'방구석1열: 확장판' 모니카가 과거 남자친구와의 에피소드를 전했다.

25일 밤 방송된 JTBC '방구석1열: 확장판'에는 모니카, 아이키가 출연했다.

이들은 미국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템테이션 아일랜드'를 함께 보며 이야기를 나눴다.

모니카는 과거 남자친구를 언급하며 "예전 남자친구가 다른 여자와 다정한 문자를 주고 받는 걸 봤는데, 하트를 보내는 순간 정이 뚝 떨어졌다. 문자 내용보다는 하트가 문제였다. 그것도 바람이라고 생각했고 여지를 주는 거라고 생각했다"라며 "지금은 아니다. 성숙해졌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모니카는 "난 원래 연애 프로그램을 안 보는데, 1회 보면 당연히 끄겠지 싶었는데 엄청난 리액션을 보이면서 보게 되더라. 내 안의 욕망적인 것들을 내 스토리로 대입해보는 재미가 있더라"라고 말했다.

장도연은 "'나라면?'이라면서 감정 몰입을 하면서 보게 되는 것 같다"라고 공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