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로부부' ./사진제공=SKY채널, 채널A
'애로부부' ./사진제공=SKY채널, 채널A


SKY채널과 채널A가 공동 제작하는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가 아내의 뜨거운 열정을 응원했지만, 비뚤어진 열정 앞에 무너진 남편의 사연, 그리고 영수&영숙 커플로 만나 천생연분으로 화제를 모은 육승준&박정은 부부의 ‘속터뷰’를 공개한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애로부부’ 예고편에서는 연기에 대한 오랜 꿈을 안고 뜨거운 열정을 가진 여배우 아내와 그런 아내를 응원하는 남편이 등장한다. 이어진 장면에서는 “배역을 따내기 위한 아내의 노력이 이상한 쪽으로”라는 남편의 말과 함께 아내가 누군가와 함께 술자리를 함께하는 모습이 담겼다. MC들은 물론 법률 자문 담당 남성태 변호사까지 경악하게 만든 아내의 충격 반전은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속터뷰’에는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인 ‘나는 솔로’ 2기에 출연, 첫 만남 이후 5개월 만에 결혼에 골인해 화제를 모았던 천생연분 육승준, 박정은 부부가 출연한다. 하지만 아내 박정은은 남편을 보고 한숨을 쉬었고, 남편 육승준은 “뭐? 얘기해”라고 덤덤하게 답했다.

이에 박정은은 “이건 사기 아닌가?”라며 결혼생활에 문제를 제기했다. MC 양재진, 송진우, 안선영의 웃음이 끊이지 않게 만든 이들의 속사정은 과연 무엇일지 기대를 모은다.

여배우 아내의 비뚤어진 열정에 경악한 남편의 ‘애로드라마’, 천생연분에서 사기결혼이 되어버린 육승준, 박정은 부부의 속사정을 다룬 ‘속터뷰’는 오는 19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애로부부’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