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제성 “내 마음 속에 널 간직할게”
감성 대문글 소환에 ‘손발 오글’
예측불가 감정싸움의 끝은?
사진제공= NQQ&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고생 끝에 밥이 온다'
사진제공= NQQ&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고생 끝에 밥이 온다'


NQQ, 디스커버리 채널 코리아 ‘고생 끝에 밥이 온다(이하 고끝밥)’에서 그때 그 시절 미니홈피의 추억과 감성이 소환된다.

22일 방송될 ‘고끝밥’ 예고편에서는 문세윤 황제성 강재준, 그리고 제 5의 멤버 최성민이 시청자들의 감성 자극을 예고했다.

제작진은 “감성돔을 먹기 위해 감성잡기”라고 미션을 밝혔다. 이에 ‘82 개띠즈’는 미니홈피 감성에 젖어 들었고, KCM의 배꼽문신까지 그대로 소환한 황제성은 “잘 지내지? 그거면 됐어. 내 마음 속에 널 간직할게”라며 애절한 메시지를 전했다.

이어 ‘82 개띠즈’는 눈물감성, 이별감성, BGM감성 등을 표현하며 보는 이들의 손발을 오그라들게 만드는 감성 모먼트들을 펼쳤다.

하지만 이내 차오르던 감성은 깨져버렸고, 황제성이 “이거 아니야. 누가 이래놓았어”라며 분노하는 모습이 이어졌다. 한편, 초롱초롱한 눈빛으로 감성에 빠진 문세윤에 강재준은 폭소했고, 음악에 취해 춤을 추던 최성민이 황제성과 몸 싸움을 벌이며 감성 쟁취(?)에 열을 올리는 모습도 그려졌다. 감성돔을 얻기 위한 이들의 ‘감성 전쟁’에서 과연 어떤 일이 벌어졌으며, 누가 승리했을지 궁금함을 자아낸다.

문세윤 황제성 강재준이 제 5의 멤버인 최성민과 함께 어떤 감성으로 시청자들의 추억을 소환해낼지는 22일 화요일 저녁 8시 공개된다. ‘고생 끝에 밥이온다’는 kt seezn의 OTT 서비스 seezn(시즌)을 통해 1주일 전 선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