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tvN '올탁구나' 방송 화면.
사진=tvN '올탁구나' 방송 화면.


은지원이 배우 박은석을 상대로 압도적인 승리를 거뒀다.

지난 14일 방송된 tvN 예능 '올 탁구나!'에서는 '전설의 강호' 팀과 '퐁당퐁당' 팀의 추가합격자가 추려진 가운데, 팀간 멤버 탐색전이 펼쳐졌다.

추가합격자 선발전 첫 경기는 던밀스와 손태진의 대결로 손태진이 승리, 두 번째 경기는 현재와 이진호의 대결로 이진호가 승리하며 추가합격자로 최종 결정됐다. 이에 ‘전설의 강호’ 정영식 코치는 손태진을, ‘퐁당퐁당’의 서효원 코치는 이진호를 팀원으로 호명했다.

이후 두 팀 선수들 간 '라이벌 매치'가 시작됐다. 중계석에는 김택수 해설위원과 함께 ‘퐁당퐁당’ 팀 오디션에서 패배한 조우종이 앉아 있어 놀라움을 자아냈다.
사진=tvN '올탁구나' 방송 화면.
사진=tvN '올탁구나' 방송 화면.
이날 탐색전에서 패배한 팀원은 다음 경기에 출전할 수 없기에 경기 전부터 두 팀간의 긴장감이 형성됐다. 첫 탐색전은 정근우와 신예찬의 대결이었다. 정근우는 신예찬에 대해 "체구도 호리호리해서 이길 자신이 있다"고 자신감을 보였다. 그러나 신예찬은 정근우의 강한 공격을 유연하게 막아내며 11대 4로 승리를 거뒀다.

두번째 탐색전은 이진봉과 이진호의 대결이었다. 추가합격 된 이진호는 리시브 실패를 거듭했고, '강철부대' 이진봉과의 대결에서 11대 1로 처참하게 패배했다. 이진호는 "이렇게 해서는 제가 여기에 살아남을 수 없겠구나 싶었다. 연습 많이 해야겠단 생각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팀장 은지원과 박은석과의 대결이 펼쳐졌다. 첫 게임부터 은지원은 박은석을 4점차로 가이겼고, 퐁당퐁당 팀 후배들은 "진짜 팀장님 같다. 지원이 형 본 모습 중에 제일 진지하고 멋있다"며 감탄했다. 결국 대결의 승자는 은지원으로 결정됐고, 강호동은 "지원이 많이 늘었다. 잘 친다"며 인정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