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적인 패자부활전
감동의 눈물 주의보
"이름으로 불리기 위해"
'싱어게인2' / 사진 = JTBC 제공
'싱어게인2' / 사진 = JTBC 제공


'싱어게인2' 영광의 Top10 얼굴이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JTBC '싱어게인-무명가수전' 시즌2(이하 '싱어게인2') 10회에서는 Top10의 남은 두 자리를 두고 치열한 패자부활전이 열린다.

앞서 4라운드 Top10 결정전의 각축전 끝에 가정식 로커 17호, 오디션 최강자 22호, 파란 마녀 31호, 허스키 보이스 33호, 보컬 타짜 37호, 페스티벌 최강자 63호, 7080 감성 64호, 음색 깡패 73호가 Top10에 이름을 올렸다.

Top10행 열차에 오를 수 있는 남은 티켓 2장을 두고 오빠야 4호, 독보적 음색 7호, 넓은 스펙트럼 11호, 쎈언니 34호, 깨끗한 미성 40호, 감미로운 음색 60호, 끼가 충만한 70호, 트렌디한 보컬 71호 등이 벼랑 끝 패자부활전을 치른다.

이름으로 불리기 위해, 가수들의 꿈인 전국 투어의 기회를 거머쥐기 위해 간절한 마음으로 패자부활전을 준비하는 참가자들의 얼굴에는 비장함이 묻어난다. 참가자들은 유명가수가 되기 위해 자신이 가진 베스트 선곡으로 심사위원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며, 최고의 무대를 탄생시켰다는 후문이다.

감동적인 무대가 쏟아지고 눈물이 터지는 패자부활전에서 누가 살아남을 수 있을까. 특히 한 편의 드라마 같은 상황이 펼쳐진다고 전해지며 그 결과에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날 방송에서는 영광의 Top10에 오른 가수들의 이름이 드디어 공개된다. Top10은 대망의 명명식에서 번호 뒤에 숨겨왔던 이름과 함께 자신의 노래를 부른다.

무명가수에서 유명가수가 된 Top10의 감격스러운 명명식에 이어 파이널을 향한 마지막 관문인 세미파이널 Top6 결정전의 막이 오른다. 떨어질 사람이 없는, 누가 올라가도 이상하지 않은 쟁쟁한 실력자들만 남은 가운데 누가 파이널 무대에 설 수 있을지 기대를 더한다.

'싱어게인2'는 오는 14일 밤 9시 방송되는 10회에서 TOP10을 향한 간절한 패자부활전과 세미파이널 Top6 결정전이 펼쳐질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