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찬원, 트로트계 아이돌
"호감도 급상승했다"
장윤정, 애주가 동참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신동엽이 이찬원에게 호감을 보였다.

29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는 장윤정, 이찬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찬원은 '트로트계 아이돌'로 소개됐다. 신동엽은 "같은 프로그램을 하고 있는데 반듯하고 아는 게 정말 많더라. 그리고 무슨 애가 술을 저렇게 좋아하지? 싶었다"라며 "호감도가 급상승했다"라고 말했다.

장윤정은 "그렇다. 애주가들은 그렇게 마음이 가지"라고 공감했다.

또 장윤정은 "나는 야무져보이는 스타일인데 받아쓰기에 고민이 된다. 또 붐이 얼마나 나를 물고 늘어질까 걱정되기도 한다. 평소에는 부끄러움이 많은 스타일인데 방송만 들어가면 저렇게 한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