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세대 메이크업 아티스트
김태희 화보 현장 출격
"평소엔 딸 바보"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 사진 = MBC 제공


'전지적 참견 시점' 정샘물이 비하인드를 전격 공개한다.

29일 방송되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187회에는 메이크업 아티스트 정샘물의 하루가 그려진다.

이날 정샘물은 국내 1세대 메이크업 아티스트로서 겪은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고소영, 김희선 등 대한민국 톱스타를 전담으로 맡았던 정샘물의 레전드급 일화가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안길 것으로 보인다.

그런가 하면 이날 정샘물 매니저는 김태희 화보 현장에 출격해 눈길을 끈다. 화보 콘셉트마다 180도 바뀌는 매니저의 메이크업 스킬에 이목이 집중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정샘물의 딸 바보 일상도 공개될 예정. 이에 매니저는 "원장님께서는 일할 때는 카리스마가 넘치지만 평소에는 엄청난 딸 바보"라고 제보한다. 특히, 정샘물은 피사의 사탑처럼 다 쓰러져가는(?) 생일 케이크까지 작품으로 탄생시키는 금손 클래스로 놀라움을 안긴다.

정샘물과 그의 매니저의 놀라운 하루를 만날 수 있는 '전지적 참견 시점' 187회는 29일 밤 11시 10분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