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IHQ '은밀한 뉴스룸' 방송화면
사진=IHQ '은밀한 뉴스룸' 방송화면


개그맨 김한석이 항간에 떠돌고 있는 루머인 파혼에 대해 언급했다.

29일 방송된 IHQ 예능 '은밀한 뉴스룸'에서는 김한석이 자신을 둘러싼 말도 안 되는 소문에 대해 팩트 체크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한석은 얼마 전 유튜브에 '김한석 아내 충격 고백 전 재산 날리고 파혼 강요'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영상 속 썸네일을 지적했다. 이와 함께 자신의 분노를 표출했다.

김한석은 "잘 살고 있고, 너무 많은 분들이 파혼하냐고 물어본다"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어 "방송, 언론에 나왔던 자극적인 내용들을 짜깁기 편집해 가족들이 큰 피해를 입고 있다"고 덧붙였다.

또한 김한석은 근거 없는 루머 유포에 대해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그러면서 해당 콘텐츠에 대한 법적인 조치를 알아보고 있다고 했다.

한편 김한석은 지난해 7월 아내의 50번째 생일을 맞아 노래를 선물하며 여전히 사랑꾼의 면모를 과시했다. 그뿐만 아니라 중학교 동창으로 처음 만나 14년차 부부가 된 김한석은 파혼 루머에 대해 전격 부인하며 행복한 결혼생활을 유지 중이라고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