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스틸컷./사진제공=MBC
'전참시' 스틸컷./사진제공=MBC


지석진이 매니저와 아빠와 아들 케미스트리를 펼친다.

29일 방송되는 MBC 예능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지석진이 매니저의 일상이 공개된다.

이날 지석진 매니저는 "선배님과 나이 차이가 32살"이라며 "세대 차이를 뛰어넘고 싶다"고 제보해 눈길을 끈다. 특히 이번이 첫 사회생활이자 이제 막 입사 한 달 차라는 매니저는 방송 내내 열정 넘치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안길 예정.

지석진은 매니저와 마치 아빠와 아들을 보는 듯한 케미를 자아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너는 꿈이 뭐니", "욕심을 버리면 행복해져~"라는 지석진의 아버지 느낌 충만한 명언에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됐다는 후문.

그런 가운데 매니저는 이영자 매니저에게 갑작스럽게 S.O.S를 쳐 MC들을 놀라게 만든다. "일 적으로 어려운 게 있어 도움을 요청했다"는 매니저는 이영자 매니저에게 '이것' 원포인트 과외를 받는다고.

그러나 매니저는 특급 과외에도 아찔한 난관에 봉착했다고 해 매니저를 진땀 흘리게 만든 위기일발 상황은 무엇이었을지. 지석진의 반응은 또 어떠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지석진과 신입 매니저의 리얼한 하루는 2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