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호→이민지 출연
"곤룡포 '우리집' 추겠다"
오대환, 사이클 바지 패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 사진 = MBC 영상 캡처


'라디오스타' 이준호가 '옷소매 붉은 끝동' 시청률을 언급했다.

26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옷소매 붉은 끝동' 주역 이준호, 이세영, 장혜진, 오대환, 강훈, 이민지가 출연했다.

앞서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던 이준호는 "시청률 15%가 넘으면 여기 다시 나와서 곤룡포를 입고 '우리 집'을 추겠다"라고 말한 바 있다. '옷소매 붉은 끝동'은 17.4%라는 높은 시청률로 유종의 미를 거뒀다.

이준호는 "드라마 촬영을 하는데 회차가 지날 수록 시청률이 급등하는 걸 보고, '라스 가겠다' 싶었다"라며 "공약에 대해서 '라스'에서도 종종 언급을 해주셔서 분위기가 잘 쌓여갔다"라고 말했다.

오대환은 "내가 한다고는 안 했다"라고 말했고, 이준호는 "사이클 바지를 입고 합동공연을 하자고 내가 제안했었다"라고 말했다. 오대환은 "결정적으로, 준호 씨가 사이클 바지를 안 사줬다"라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