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사장' ./사진제공=tvN
'어쩌다사장' ./사진제공=tvN


tvN 예능 ‘어쩌다 사장2’ 차태현과 조인성이 이번엔 할인마트 사장이 된다.

오는 2월 17일 첫 방송되는 ‘어쩌다 사장2’는 어쩌다 확장 이전을 하게 된 도시 남자 차태현과 조인성의 두번째 시골슈퍼 영업일지를 담는다.

‘어쩌다 사장’은 지난해 시즌 1에서 이웃들과의 따뜻한 교감을 보여주며 사람 냄새 물씬 나는 힐링 예능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없는 것 빼곤 다 있는’ 시골슈퍼에서 어쩌다 사장이 된 차태현, 조인성의 영업일지는 매회 정감 넘치는 따스한 웃음을 선사했다.

시즌2에 대한 기대가 치솟는 가운데, 오늘(26일) 공개된 2차 티저 영상 속 차태현과 조인성의 자신감이 눈길을 끈다. 당황할 것도, 두려울 것도 없다는 자신감 만렙의 두 사람.

하지만 차태현과 조인성은 또다시 상상을 초월하는 당황스러운 상황을 맞닥뜨린다. 시골의 작은 슈퍼에서 규모가 큰 할인마트로 업그레이드 된 영업장에 동공지진을 일으키는 두 사장의 모습은 이들이 써내려 갈 영업일지를 궁금하게 만든다.

각종 잡화로 가득한 할인마트, 여기에 전문 기술 습득이 필요한 정육코너와 남다른 길이의 업소용 화구까지 자리하고 있다. 어쩌다 확장 이전을 하게 된 두 사장 앞에 시즌1보다 훨씬 많은 일 폭탄이 쏟아질 것 같은 예사롭지 않은 분위기가 재미를 선사한다.

더이상 수기 가격표에서 물건을 하나하나 찾으며 계산을 하진 않지만, 커진 규모만큼 늘어난 손님으로 카운터 지옥을 겪을 차태현, “정육을 어떻게 팔아?”라고 크게 당황하는 조인성의 모습도 웃음을 안긴다. “어떻게 해야 하나”를 되뇌이며 혼란스러워하는 두 사장, 그리고 두 사장을 돕기 위해 찾아올 깜짝 손님들이 겪을 분주한 미래가 예상되며 기대를 높인다.

어쩌다 확장 이전을 하게 된 차태현, 조인성의 두번째 시골슈퍼 영업일지가 기대를 모으는 ‘어쩌다 사장2’는 오는 2월 17일 오후 8시 5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