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이규혁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IHQ
손담비, 이규혁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IHQ


배우 손담비가 전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규혁과 결혼한다.

25일 소속사 H&엔터테인먼트는 "소속 배우 손담비 씨가 이규혁 씨와 평생을 함께할 동반자로 백년가약을 맺기로 했습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두 사람의 결혼식은 오는 5월 13일 서울 모처에서 가까운 친인척과 지인들을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한다. 이는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을 감안한 것.

소속사는 "앞으로도 손담비 씨는 대중과 소통하는 배우로서 더 좋은 활동을 보여드릴 것"이라며 "인생에서 아름다운 시작을 함께할 두 사람에게 따뜻한 격려와 축복 부탁드립니다"라고 전했다.

앞서 손담비는 자신의 SNS를 통해 이규혁과의 결혼을 발표했다. 그는 "인생을 함께 하고 싶은 사람이 생겼습니다"며 "함께 있으면 가장 나다운 모습이 되고, 함께 있으면 웃게 되고, 행복이라는 걸 알게 해준 사람과 5월에 결혼을 합니다"고 적었다.

이어 "데뷔 때부터 늘 한결같은 마음으로 응원해 주는 우리 팬들 너무 감사드리고요. 사랑하는 사람들의 응원 속에 요즘 너무 행복합니다. 정말 감사드려요. 결혼 후에도 꾸준히 활동하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여러분과 소통하는 손담비가 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