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로지옥'으로 화제
일부 편집해 방송?
"여자들이 좋아하는 스타일"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인플루언서 송지아가 가품 논란에도 '아는 형님'에 등장, 인기를 자랑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송지아, 강예원, 이영지가 출연했다.

송지아는 191만 명의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이자 넷플릭스 '솔로지옥'을 통해 화제가 된 인플루언서다. 송지아는 방송가에서도 많은 활약을 예고했으나, 최근 명품 가품 착용 의혹이 일어 도마 위에 올랐다.

송지아는 인스타그램을 통해 자필 사과문을 올렸다. 그는 "현재 SNS 및 '솔로지옥'에서 입었던 일부 옷에 대한 논란이 있다. 지적해주신 가품 논란은 일부 사실"이라며 "브랜드 론칭에 대한 꿈을 가지고 있는 사람으로서 논란이 된 부분들에 대해서 심각하게 인지하고 깊이 반성하겠다"라고 사과했다. 논란이 불거지기 전 송지아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과 JTBC '아는 형님' 녹화를 했고 '전지적 참견 시점'은 결국 통편집, 방송 취소를 결정했다. 하지만 '아는 형님' 측은 "다른 게스트와 대화 등 흐름상 통편집은 어려운 측면이 있어 일부 편집해 방송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송지아는 "전세계에서 가장 핫한 지옥에서 온 송지아"라며 자신의 인기를 언급했다.

강예원은 회사 대표로도 새로운 활동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상민은 "쟤가 사업을 해서 살이 확 빠졌네"라고 안쓰러워 했고, 강호동은 "마음고생이야?"라고 물었다. 강예원은 "인플루언서들이 모여서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강예원의 회사에 속해있는 송지아는 "처음에 연락왔을 때, 배우 강예원이라고 해서 장난전화인 줄 알았다. 그런데 만났는데 진짜 강예원이더라"라고 말했다. 강예원은 "다 끝나고, 어디 가냐고 했더니 풀 파티에 간다고 하더라. 너무 귀여웠다"라고 전했다.

김희철은 "'솔로지옥'에 영철이 같은 캐릭터가 나오면 어때? 자신감 있는 남자 어때?"라고 물었고 송지아는 "자신감 있으면 너무 좋지"라고 답했다.

송지아는 "엄마, 아빠가 미스코리아 얘기를 했었다. 그런데 아쉽게도 키가 안 컸다. 미스코리아 나가려면 많이 먹어야 한다고 했는데 많이 안 먹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한양대 여신'이라는 수식어를 인정하며 "번호를 많이 받았어"라고 전했다. 강예원은 자신의 인기에 "나 인기 많았지. 그런데 그런 얘기를 하면 쑥스러워서"라고 말했다.

강예원은 송지아를 보며 "지아는 내가 봐도 너무 예쁘다"라고 말했고, 송지아는 "나는 여자들이 좋아하는 스타일이고"라고 전했다. 이영지는 "뭐하는 거야, 둘이? 난 맨발로 축구했어. 되게 웃긴다. 예쁜 애들 둘이서"라고 시원하게 말했다.

이어 송지아가 출연한 '솔로지옥'을 패러디, '홀로지옥' 콩트가 그려졌다. 이영지는 "너무 예뻐. 인형 아니야?"라며 송지아를 반겼다. 강예원, 송지아, 이영지는 모두 서장훈을 선택했다. 송지아는 "나를 지켜줄 것 같은 느낌이다"라고 말했고, 이영지는 "재력", 강예원은 "나만 봐줄 것 같은 남들에 대한 무관심이 좋았다"라고 말했다. 서장훈은 세 사람 중 강예원을 선택해 커플이 됐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