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성훈 요리에 식욕폭발
강남X이상화, 대용량 먹방
'최애' 과메기까지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제공
'신상출시 편스토랑' / 사진 = KBS 제공


'편스토랑' 강남, 이상화가 달달한 신혼부부 애정을 과시한다.

21일 방송되는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먹어서 세계속으로'를 주제로 한 메뉴 개발 대결이 이어진다. 이번 대결에서는 강남, 이상화 부부와 추성훈이 추상화라는 팀명을 짓고 함께 편셰프 도전장을 내민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과 기대를 더한다.

이날 공개된 VCR 속 강남, 이상화 부부의 신혼집에 현역 최고령 파이터 추성훈이 찾아왔다. 평소 절친한 사이인 세 사람이 함께 '편스토랑' 메뉴 출시에 도전하기로 한 것. 이에 추성훈은 직접 공수한 15kg의 식재료로 미역국 4ℓ, 1인당 1.2kg 총 3.6kg의 토마호크 스테이크, 무게 7kg의 티라미수 등을 만들었다. 이상화 역시 남편 강남이 좋아하는 과메기로 초특급 메뉴를 만들었다.

이 과정에서 이상화의 센스 넘치는 요리 실력이 관심을 집중시켰다. 대개 과메기는 쌈을 싸서 먹는다. 그런데 이상화가 과메기를 자신만의 방식으로 요리해 색다른 메뉴를 뚝딱 완성한 것이다. 직접 맛본 강남과 추성훈은 엄지를 번쩍 치켜세우며 "정말 맛있다"라고 감탄했다고. 처음 과메기를 먹어본다는 추성훈도 이상화의 요리에 밥 한공기를 뚝딱 비웠다.

이와 함께 눈길을 끈 것은 강남, 이상화의 부부애였다. 두 사람은 티격태격하면서도 눈만 마주치면 얼굴에서 미소가 떠나지 않았다. 알콩달콩 귀여운 두 사람의 모습에 '편스토랑' 스튜디오도 핑크빛으로 물들었다고 해 더욱 궁금하다. 이외에도 강남, 이상화 부부는 추성훈이 만든 역대급 대용량 음식들에 행복해하며 시원시원한 먹성과 폭풍 먹방 능력을 보여주며 웃음을 선사했다.

반가운 얼굴 추성훈과 함께 강남, 이상화 신혼부부의 달달한 케미, 빙상여제 이상화의 놀라운 요리 실력, 세 사람의 대용량 먹방까지 모두 확인할 수 있는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21일 오후 8시 30분 방송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