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김영철(왼쪽)/ 사진=KBS2 제공
'옥탑방의 문제아들' 김영철(왼쪽)/ 사진=KBS2 제공


개그맨 김영철이 과거 가상 부부였던 송은이에게 실제로 설렜던 일화를 들려준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 ‘영어의 신’ 김영철과 이근철이 출연해 흥미진진한 영어 공부 노하우와 김영철이 송은이에게 설렘 폭발했던 속마음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날 김영철은 “과거 가상 부부 시절 송은이에게 실제로 심쿵한 적이 있었다“며 멤버들의 궁금증을 유발했다. 그는 ”한번은 차를 타고 이동하는데 은이 누나가 주차를 못 하는 나를 보더니 ‘차키 줘, 누나가 할게‘라며 대신 능숙하게 운전을 하는데 심쿵하더라“고 고백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이어 “함께 여행을 갔을 때도 누나는 사진 찍어주는 걸 좋아하고, 나는 찍히는 걸 좋아하는 점이 너무 잘 맞더라“, ”또 나는 기계를 잘 못 다루는데, 누나는 척척 쉽게 다루더라“며 뜻밖의 찰떡궁합 케미를 공개해 묘한 분위기를 형성했다는 후문이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오는 18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