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X리아킴 컬래버
"연습생 시절, 안무 선생님"
리아킴, '가시나' 무대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효린이 리아킴의 실력을 극찬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는 '오 마이 스타' 특집 2부가 그려졌다.

효린은 리아킴과 함께 무대를 꾸민다고 예고했다. 효린은 리아킴과의 인연에 "훌륭한 안무가 분들도 많지만 그 중에서도 경지를 뛰어넘은 분이다. 연습생 시절에 내 안무 선생님이다"라고 말했다.

옆에 있던 조권은 "나도 JYP에 있을 때 첫 안무 선생님이었다. 중학생 때부터 인연이 돼서 열심히 알려주셨다. 춤에 있어서 따라갈 수 없는 실력을 지녔다"라고 말했다.

리아킴은 자신이 창작한 선미의 '가시나' 안무를 선보였고 파워풀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에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