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들 출격
산이 "새로운 도전"
"처음 시작하는 마음"
'대한외국인' / 사진 = MBC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 사진 = MBC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베이식이 '쇼미더머니'에 재출연했던 이유를 밝혔다.

12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는 래퍼 아웃사이더, 산이, 베이식, 신스가 출연했다.

산이는 최근 Mnet '쇼미더머니' 참가자로 나온 이유에 "새로운 도전을 해보고 싶었다. 가지고 있던 것들을 다 내려놓고 처음 시작하는 마음으로 해보고 싶었다"라며, "출연에 후회는 없다"라고 덧붙여 말했다.

2015년 '쇼미더머니' 우승자였던 베이식은 최근 시즌에 다시 출연해 관심을 모았다. 베이식은 "프로듀서를 했던 스윙스가 참가하는 것을 보고 다시 나가서 재미있게 랩을 하고 싶다고 생각해서 나왔다. 나도 후회는 없다"라고 밝혔다.

한편, 신스는 "목표는 1차 통과였는데 준우승까지 해서 너무 감사했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