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KBS
사진제공=KBS


가수 송가인이 '주접이 풍년'에서 눈물을 흘린 이유는 무엇일까.

12일 KBS2 새 예능프로그램 '팬심자랑대회 주접이 풍년(이하 주접이 풍년)' 제작진은 최근 진행한 1회 녹화 현장 스틸컷 3장을 공개했다.

'주접이 풍년'은 나이와 성별에 상관없이 덕질과 함께 새로운 삶을 살아가는 주접단을 조명해 그 속에 숨어있는 사연과 함께 덕질에 대한 이해를 도모하는 신개념 어덕행덕(어차피 덕질할거 행복하게 덕질하자) 토크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공개된 첫 번째 스틸컷에는 무대 가운데와 사이드에서 핑크 깃발을 흔드는 기수의 지휘에 맞춰 단체 안무를 선보이는 주접단의 모습이 담겼다. 깃발부대는 송가인 팬덤을 대표하는 문화로 '주접이 풍년' 1회 게스트 송가인을 응원하기 위해 모인 팬들이 다 함께 장관을 연출했다는 후문이다.

두 번째 스틸컷에는 손으로 눈물을 훔치고 있는 송가인의 모습이 담겼다. 제작진에 따르면 계속해서 밝고 에너지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던 송가인은 녹화 현장에 함께한 팬들을 보며 눈물을 흘렸다. 송가인의 눈시울을 뜨겁게 만든 사연은 무엇일까.

'주접이 풍년' MC 3인방 이태곤, 박미선, 장민호의 모습도 마지막 스틸컷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속 세 사람은 무언가를 보고 충격을 받은 듯 입을 다물지 못하며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과연 MC들을 깜짝 놀라게 한 광경은 무엇이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주접이 풍년'은 오는 20일 첫 방송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