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예고./사진제공=채널S
'신과함께2' 예고./사진제공=채널S


채널S 예능 ‘신과 함께 시즌2’에 뻔뻔함과 자기애로 무장한 딘딘이 출격해 예능 치트키다운 활약을 예고했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신과 함께 시즌2’에는 딘딘이 ‘할 말 다 하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예능감을 대방출한다.

‘신과 함께 시즌2’는 4MC 신동엽, 성시경, 이용진, 박선영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공개된 예고 영상에는 ‘예능 대세’ 딘딘이 등장했다. 딘딘은 “박서준 닮았다는 소리 많이 듣는다”, “연상 누나들이 나를 좋아한다” 등 남다른 뻔뻔함과 자기애가 가득 찬 멘트를 던지며 MC들을 당황하게 했다.

딘딘의 뻔뻔함에 이용진은 “갑자기 왜 그래”라고 호통쳤고, 성시경은 “그냥 철부지 같다”며 웃어 보였다. 신동엽은 “이런 게 ‘딘딘이 딘딘했다’는 건가”라며 딘딘의 끝을 모르는 자기애에 감탄했다.

이어 딘딘은 “매형이 이탈리아 사람”이라며 4MC에게 매형을 위한 취향 저격 메뉴를 의뢰했다. 딘딘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알베르토 몬디가 깜짝 손님으로 등장했다. 알베르토 몬디가 MC들이 준비한 음식에 손뼉까지 치며 대만족을 표현한 반면, 딘딘은 이탈리아인 매형에 빙의해 깐족거리더니 음식을 깐깐하게 검열하기도 하며 성시경을 발끈하게 했다.

거침없는 예능감으로 모두의 마음을 사로잡은 딘딘의 마성의 매력은 오는 14일 오후 8시 방송되는 ‘신과 함께 시즌2’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