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싱들, 한 자리 다시 모여
'덕소 커플'의 근황 공개
"'누나' 호칭, 안 나오더라"
'돌싱글즈2' / 사진 = MBN 영상 캡처
'돌싱글즈2' / 사진 = MBN 영상 캡처


'돌싱글즈2' 유소민이 이덕연과의 관계를 밝혔다.

9일 밤 방송된 MBN '돌싱글즈2'에는 돌싱들이 처음 만난 자리에 다시 모여 근황을 전했다.

'덕소 커플'이라 불렸던 이덕연·유소민은 나란히 등장했고 밝은 미소를 지었다.

유세윤은 "덕소 커플은 최종 선택이 안 됐는데 어떤 사이인지 궁금하다"라고 물었고, 유소민은 "친한 누나 동생 사이로 잘 지내고 있다. 연락도 잘 한다"라고 말했다.

이혜영은 "한 대 때리지 그랬냐"라고 물었고 유소민은 "요새 방송 나오고 있어서 좀 때리고 싶다"라고 반응했다. 이덕연은 "누나라고 하라고 했는데 말이 잘 안나오더라"라고 전했다.

한편, 출연자들의 첫 미팅 모습이 공개됐다. 이덕연은 첫 미팅에서도 단답형의 대답을 해 초지일관 비슷한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