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품 배우들의 입담 앙상블 '특송'
송새벽 X 김의성 바로 오늘 오전 11시
SBS '박하선의 씨네타운' 출격
사진제공= NEW, 엠픽처스
사진제공= NEW, 엠픽처스


영화 ‘특송’의 송새벽과 김의성이 ‘박하선의 씨네타운’에 전격 출연한다.

성공률 100%의 특송 전문 드라이버 ‘은하’가 예기치 못한 배송사고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추격전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 영화 ‘특송’에서 명품 캐릭터 열연으로 새해 스크린을 압도할 예정인 송새벽과 김의성이 오늘(6일) 오전 11시 SBS ‘박하선의 씨네타운’에 동반 출격해 입담 케미를 선보인다.

역대급 악역 캐릭터 연기로 언론과 평단의 호평이 쏟아지고 있는 배우 송새벽은 베테랑 형사이자 극악무도한 깡패 ‘경필’ 역을 연기했던 소감과 캐릭터 탄생 비하인드로 예비 관객들의 극장 필람 욕구를 자극할 전망이다. 이에 더해 특송 전문 업체 백강산업의 대표 ‘백사장’을 연기한 배우 김의성이 동반 출연해 티키타카 케미를 선보인다.

김의성은 ‘특송’에서 적대 관계를 연기했던 송새벽을 비롯해 박소담, 정현준 등 다른 배우들과의 연기 호흡을 맞췄던 소감을 밝히며 청취자들의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파격적인 카체이싱 액션과 대한민국 명품 배우들의 연기 앙상블로 흥행 질주를 예고하는 새해 첫 범죄 오락 액션 영화 ‘특송’은 오는 12일 개봉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