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망 안겨드린 점 죄송"
배성재X이수근 등장
중앙 점수판 설치한다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 사진 = SBS 영상 캡처


'골 때리는 그녀들' 측이 앞선 논란과 관련해 사과했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골 때리는 그녀들'에는 최근 논란이 됐던 경기 편집에 대해 제작진의 사과문이 공개됐다.

제작진은 자막을 통해 "'골 때리는 그녀들'을 아껴주시는 시청자 여러분들께 득점 순서 편집으로 실망을 안겨 드린 점 깊이 사과드린다. 앞으로는 스포츠 정신에 입각한 예능답게 출연진들의 열정과 성장을 고스란히 담아내는 프로그램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이어 배성재와 이수근이 등장했다. 배성재는 "시청자 여러분의 따끔한 질책과 충고를 새겨듣고 다시 한 번 스스로를 돌아보는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두 사람은 앞으로의 촬영분부터 '골 때리는 그녀들'이 개선된다며 "전후반 진영 교체와 중앙 점수판을 설치하도록 하겠다. 경기감독관이 입회 하에 공정한 경기를 증명하겠다. 경기 주요 기록을 홈페이지에 공개하도록 하겠다. 잘 귀담아듣고 반영하겠다. 믿고 지켜봐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