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새 월화드라마 ‘고스트 닥터’
정지훈X김범, 브로맨스 기대
판타지·전문성...복합 드라마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에이핑크 손나은이 김범과의 연기 캐미 점수에 100 점을 메겼다.

3일 tvN 새 월화드라마 ‘고스트 닥터’(연출 부성철/ 극본 김선수)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부성철 감독을 비롯해 배우 정지훈, 김범, 유이, 손나은 등이 참석해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비롯해 다양한 대화를 나눴다.

‘고스트 닥터’는 신들린 의술의 오만한 천재 의사와 사명감이라곤 1도 없는 황금 수저 레지던트, 배경도 실력도 극과 극인 두 의사가 바디를 공유하면서 벌어지는 메디컬 스토리. 정지훈과 김범의 극과 극 캐미가 기대를 모은다.이날 손나은은 "승탁이(김범 분)랑 자주 붙는데 둘 다 오글거리는 걸 못 하는 성격이다. 그런데 그런 신들이 좀 있다"며 "서로 못 한다고 하면서 막상 촬영에 들어가면 너무 잘 한다"며 반전 캐미를 밝혔다.

그러면서 "스태프들이 오히려 얼굴이 빨개지고 부끄러워 할 정도"라며 "우리 둘의 캐미 점수는 100점을 주고 싶다"고 말했다.

‘고스트 닥터’는 오늘(3일) 밤 10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