딘딘 엄마 "내 아들은 작은 유재석" 애정 폭발
강호동, 딘딘 엄마 극찬 "예능계 대형 신인이다"
딘딘 어머니는 연예인병? 비하인드 大공개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맘마미안’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맘마미안’


‘예능 천재’ 딘딘 모자가 ‘맘마미안’에 출격한다.

오는 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맘마미안’에는 연예계 공식 효자 래퍼 딘딘이 출연한다. 예능 대세 딘딘을 탄생시킨 어머니의 특별한 음식들과 친구 같은 모자의 유쾌한 입담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딘딘 어머니는 오프닝부터 남다른 아들 사랑을 드러낸다. 딘딘이 본업인 래퍼로서의 활약은 물론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 대세로 떠올랐기 때문. 아들의 활약에 대한 소감을 묻는 강호동의 질문에 딘딘 어머니는 “(딘딘은) 작은 유재석이다. 방송계에 계신 지인이 그렇게 말했다”라며 극찬을 해 스튜디오를 웃음 바다로 물들인다.

어머니의 입담은 여기서 그치지 않는다. 우아한 말투와는 다르게 딘딘 못지 않은 방송 센스를 발휘해 감탄을 자아낸다는 후문. 딘딘은 “엄마가 방송을 좋아한다. 촬영 중인 나한테 전화를 세 번 연속 걸어서 토로한 게 있다”라며 어머니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털어놓는다. 이를 들은 강호동이 “어머니 혹시 연예인 병이 아니냐”라고 되묻는다고. 과연 딘딘 어머니가 연예인 병 진단을 받은 이유는 무엇이었을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딘딘 어머니는 “예전보다 활동 영역이 좁아졌다. 얼굴을 못 들고 다니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어 또 한 번 큰 웃음을 선사한다. 어머니의 매력에 강호동은 흐뭇한 미소까지 보이며 “타고난 방송인이다. 대형 신인이 나타났다”라며 극찬한다.

국민 MC 강호동도 극찬한 딘딘 어머니의 유쾌한 입담과 ‘셀럽의 삶’ 비하인드 스토리는 오는 4일(화) 저녁 8시 30분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