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인생의 의미"
이다은, 윤남기 포옹
최종 커플 탄생
'돌싱글즈2' / 사진 = MBN 영상 캡처
'돌싱글즈2' / 사진 = MBN 영상 캡처


'돌싱글즈2' 윤남기와 이다은이 최종 커플이 됐다.

2일 밤 방송된 MBN '돌싱글즈2'에는 세 커플들의 최종 선택이 그려졌다.

윤남기는 동거 마지막날 밤, 아이가 있어서 걱정이 많은 이다은에게 "내 마음은 알지? 내가 다시 인생의 의미를 찾고 있어"라며 부모님이 자신을 낳아준 부모님이 아닌 것 같다는 내용을 고백해 이다은을 놀라게 했다.

이다은은 윤남기를 안아주며 "부모님 걱정도 된다. 얼마나 놀라셨을까. 그런데 부모님이라는 건 변함이 없는 거잖아"라며 윤남기를 다독였다.

이어 윤남기는 "나도 (우리 부모님처럼) 잘 키우고 싶다는 생각을 했어. 다은이는 이미 엄마잖아. 나만 잘하면 돼"라고 마음을 전했다.

최종 선택의 순간, 윤남기와 이다은은 최종 커플이 됐다. 윤남기는 자신을 돌아본 이다은을 꼭 안아주며 "고생했어"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