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배우 김소연이 '2021 SBS 연기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1 S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신동엽, 김유정이 작년에 이어 MC로 호흡했다.

‘펜트하우스’ 김소연은 “제가 28년 전에 보조출연자로 시작을 했다”며 “그 작품이 SBS 드라마였는데 이렇게 엄청나게 큰 상을 주셔서 믿어지지가 않고, 이 상을 받아도 되는 건지 너무 죄송하고 송구스러운 마음이 든다”고 전했다.

그는 “펜트하우스 주동민 감독님, 현장에서 보여주신 모든 모습은 감동이었고 감탄이었다. 감사드린다”며 “김순옥 작가님 덕분에 제가 지금 이 자리에 있는 것 같다.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훌륭하신 펜트하우스 제작, 스테프, 배우 여러분들. 기준이 오빠 현장에서 체력적으로 힘들었을 텐데 전혀 내색 않고 너무 감사드린다”며 “그리고 너무 따뜻했던 은경 언니 지아 언니 유진이 태규 씨…소중한 천소진 가족 배우 분들 이 자리에 혼자 서 있다는 게 정말 죄송하고 너무 감사하고 그립다”고 전했다.

더불어 “아마도 저보다 더 놀라고 계실 가족들 너무 사랑한다”며 “제가 펜트하우스 하면서 매 신 잘 할 수 있을까 걱정을 많이 했는데 긍정적인 멘토가 되어 준 이상우 씨 진심으로 감사하고 사랑합니다”라고

끝으로 “앞으로 더 노력하는 배우 되겠다”며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