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배우 이하늬가 '2021 SBS 연기대상'에서 ‘최우수 연기상미니시리즈 코미디.로맨스’ 부문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1 S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신동엽, 김유정이 작년에 이어 MC로 호흡했다.

‘원 더 우먼’ 이하늬는 “이렇게 큰 상을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며 “아직은 과정 중에 있는 배우라서 뭔가 완성 됐다고 생각 할까봐 항상 이런 자리가 부담스럽고, 이걸 받아야 되나 하는 마음이 있는데 상은 받으면 감사하더라”고 전했다.

이어 “시청자 분들이 만들어준 상이라고 생각한다. 감사드린다”며 “‘원 더 우먼’은 큰 도전이었던 작품이었다. 여자 배우에게 원톱 주연에 대한 우려와 선입견과 편견들의 부분에서 맞서야 되는 것도 있었고, 역할에 대한 것들도 제가 했던 절대 분량들이 저 조차도 해낼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들었다. 한 분이 보시더라도 그 분들에게 좋은 기운을 드렸으면 좋겠다는 생각으로 촬영했는데 기쁘게 호응해 주신 화답에 대한 선물이라고 생각하고 감사히 받겠다”고 말했다.

끝으로 그는 “얼마전에 제가 좋은 일이 있었는데 이 상은 평생을 함께 하게 될 제 반쪽에게 전하면서 기쁨을 나누고 싶다”고 덧붙였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