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태현, 진영 /사진='2021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차태현, 진영 /사진='2021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배우 차태현이 진영과 함께 남남 커플로 '2021 KBS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했다.

3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2021 KBS 연기대상'이 개최됐다. 가수 성시경, 배우 김소현, 이도현이 진행을 맡았다.

1부에 이어 2부에서도 베스트 커플상을 수상한 이들이 호명됐다. '오월의 청춘' 이도현 고민시, '연모' 박은빈 로운, '신사와 아가씨' 지현우 이세희, '경찰수업' 차태현 진영이 무대에 올랐다.

이날 차태현은 "잘 받아가겠다. 저 2015년도에 여기서 베스트 커플상 받았을 때 김수현 씨와 받았다. 저한테 왜 이러는지 모르겠다. 왜 두 번씩이나"라며 "구색을 맞추려고 하는지 모르겠는데 속상하다"고 말했다.

진영은 "제가 생각했을 때는 브로맨스 케미가 있지 않았을까 생각해본다"며 "(차태현에게) 많이 배웠다. 좋은 말씀을 해주셨다. 저는 수정 씨랑 받을 줄 알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