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배우 이솜이 '2021 SBS 연기대상'에서 ‘우수연기상 미디시리즈 장르.판타지’ 여자 부문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1 S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신동엽, 김유정이 작년에 이어 MC로 호흡했다.

‘모범택시’ 이솜은 “작품을 함께할 수 있어서 좋았는데 좋은 상까지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더 열심히 잘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전했다.

이어 “강하나라는 캐릭터를 하면서 좋았던 순간도 많았지만 외로운 순간도 많았다”며 “스테프 분들과 동료 배우들을 보며 기운이 났고 현장을 즐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끝으로 그는 “부끄럽지 않은 배우가 되겠다”며 “엄마, 언니, 친구들, 동생들 솜사탕 분들 사랑하고 감사하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라고 덧붙였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