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사진='2021 S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배우 김주헌, 진서연이 '2021 SBS 연기대상'에서 ‘우수연기상 미디시리즈 코미디.로맨스’ 부문 남녀 상을 각각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마포구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1 S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신동엽, 김유정이 작년에 이어 MC로 호흡했다.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 김주헌은 “올해 ‘지금 헤어지는 중입니다’라는 작품은 저에게 큰 영광스러운 작품이다”라며 “현장에서의 따뜻함이 기억난다”고 전했다.

이어 “장기용 씨는 지금 군복무 중인데 건강한 모습으로 만나자”며 “시청자 여러분 감사하다. 아직 끝나지 않았으니 마지막까지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원 더 우먼’ 진서연은 “‘원더우먼’에 늦게 합류해 혼자 버벅 대면 어쩌나 걱정이 많았다”며 “모든 게 완벽했을 정도로 이 팀은 너무나 좋았었던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이렇게 잘 맞는 팀을 만난다는 것은 기적과도 같은 일이라더라”며 “너무 행복하고 즐거웠던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마지막으로 저의 롤모델이자 뮤즈인 남편, 너무 고맙고 사랑하고 앞으로 제가 연기를 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 도와달라”고 덧붙였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