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현 /사진='2021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소이현 /사진='2021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배우 소이현이 '2021 KBS 연기대상'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

3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2021 KBS 연기대상'이 개최됐다. 가수 성시경, 배우 김소현, 이도현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소이현은 일일 드라마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그는 "일일 드라마를 하면서 느낀 건 어렸을 때 TV를 보던 모든 선배님들과 연기 호흡을 할 수 있었다는 것이다. 영광이었다. 연기하면서 저를 행복하게 만들어주신 최명길 선생님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소이현은 '빨강구두'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들과 감독, 작가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또한 "바쁜 딸, 며느리를 사랑해주신 엄마, 아빠 시어머니, 시아버지, 엄마 없이 튼튼하게 잘 커준 하은이, 소은이, 그 누구보다 멋진게 응원해주는 남편"이라고 말했다.

소이현은 "(남편) 울고 있지는 않겠죠? 너무 고맙고 사랑한다고 전해주고 싶다"며 "앞으로도 좋은 배우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서 연기하겠다"고 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