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레 /사진='2021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이레 /사진='2021 KBS 연기대상' 방송화면 캡처


배우 이레가 최명빈과 함께 '2021 KBS 연기대상' 청소년 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2021 KBS 연기대상'이 개최됐다. 가수 성시경, 배우 김소현, 이도현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이레는 청소년 연기상을 수상했다. 그는 "올해 정말 힘든 한해였는데 함께 고생해준 엄마, 매니저 언니께 항상 고맙고 미안하다. 좋은 현장으로 만들어준 감독님께 감사드리고 작가님 글 덕분에 많이 위로 많이 받았다"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이어 "제가 많이 성숙해지는 그런 현장이었다. 그리고 현장에서 저와 또 다른 저로 함께 해준 (최)강희 언니에게 감사드린다. 언니가 저였기에 16살 이레와 배우 이레가 성장할 수 있었다. 현장에서 힐링 받을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이레는 "현장에서 환상의 콤비로 저를 웃겨주시고 아낌 없이 가르침을 주신 김영광 선배님, 음문석 선배님께 감사드린다. 힘든 스케줄 중에서도 정말 현장에만 가면 힐링 받고 위로 받았다. 너무 감사드린다. 제가 지금 이 자리에 있을 수 있는 게 말한 사람들 덕분이다. 상상하지 못한 상을 받게 됐다"고 전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