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게스트 출연
"부담느껴 미리 만났다"
김희원 "부담 가져야"
'바퀴 달린 집3' / 사진 = tvN 영상 캡처
'바퀴 달린 집3' / 사진 = tvN 영상 캡처


'바퀴 달린 집3' 공명이 정해인의 부담감을 전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tvN '바퀴 달린 집3'에는 배우 정해인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희원은 공명에게 정해인과의 인연을 물었고 "작품을 같이 한 적은 없는데 저번주에 한 번 만났다"라며 "해인이 형이 걱정을 너무 많이 해서 직접 만나서 부담을 덜어줬다"라고 전했다.

김희원은 정해인에게 전화를 걸어 "걱정 많이 한다며. 뭘 걱정하고 그래"라고 말했고, 정해인은 "명이가 부담없이 오라고 해서 부담없이 캠핑가듯이 가고 있다"라고 말했다.

김희원은 "부담은 좀 가져야 한다. 동일이 형이 오전에는 없다. 동일이 형이 있었으면 극진한 대접을 할 텐데"라며 요리를 할 줄 아는 지 물었다. 정해인은 "열심히 해보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