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영상 캡처.
사진=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영상 캡처.


개그우먼 홍현희가 '2021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전지적 참견 시점'으로 여자 우수상을 수상했다.

2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21 MBC 방송연예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방송인 전현무, 배우 이상이, 가수 겸 배우 김세정이 진행을 맡았다.

홍현희는 "신인상도 여기서 받았는데 우수상까지 받을 줄 몰랐다. 작년에 이영자 선배님께서 시상식에서 제 이야기를 해줘서 감사 인사를 드리고 싶었는데, 지금 이 자리에 안 계셔서 TV를 보고 있을 이영자 선배님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공교롭게도 아버지가 돌아가시고부터 활발히 방송 활동을 했다. 그래서 늘 마음 속으로 죄송했다. 아버지가 돌아가신 뒤에도 나를 위해 일해주는 게 아닐까 해서. 오늘 만큼은 기뻐해주셨으면 좋겠고, 편히 쉬었으면 좋겠다. MBC가 저를 키워준 것 같아 즐거운 웃음으로 보답하는 효녀가 되겠다"고 덧붙였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